default_setNet1_2

김부겸 전 장관, 총리 지명돼

기사승인 2021.04.16  14:57:10

공유
default_news_ad1
article_right_top

문재인 대통령이 16일 문재인 정부 마지막 국무총리에 김부겸(63) 전 행정안전부 장관을 지명했다.

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문재인 정부의 마지막 국무총리로 집권 후반기 행정부를 이끌어가게 된다. 특히 이낙연·정세균 전 국무총리가 호남출신인 반면, 김 후보자는 정부 첫 TK(대구·경북) 출신 국무총리다.

친문(親문재인)이 주류인 여권 내에선 ‘비주류’로 분류된다. 문재인정부 마지막 총리로서 임기말 안정적인 국정운영을 위한 ‘소통’과 ‘화합’ 의미다.

경북 상주 출신인 김 후보자는 경북고와 서울대 정치학과를 졸업하고 연세대 행정대학원에서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.

경기도 군포에서 제16·17·18대 국회의원을 지냈고, 제20대 총선에서 대구 수성갑에 출마해 당선된 4선의 국회의원 출신이다.

김태희 기자 renews@renews.co.kr

<저작권자 © 한국부동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