default_setNet1_2

손명수 제2차관, “한-아세안 연대와 협력” 강조

기사승인 2020.11.26  11:03:17

공유
default_news_ad1
article_right_top

손명수 국토교통부 제2차관은 11월 25일 영상으로 개최된 “제 11차 한-아세안 교통장관회의”에 참석하여, 정부의 ‘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’과 ‘한국판 뉴딜’ 등을 소개하고, 한국과 아세안 국가 간 교통연결성 증진을 위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.

올해로 11회를 맞는 한-아세안 교통장관회의는 지난 2009년 시작된 이래 한-아세안 회원국* 간 교통 협력 기반을 마련하고 인적·물적 교통협력을 강화하기 위하여 매년 정기적으로 개최되고 있다.

손 차관은 “올해는 한-아세안이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수립한 지 10주년이 되는 해로서, 코로나-19 상황을 극복하기 위해 더욱 긴밀한 연대와 협력이 필요한 시기”임을 강조하면서, “지난 12일 개최된 제21차 한-아세안 정상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발표한 ‘신남방정책 플러스 전략’을 통해 한국과 아세안의 관계가 호혜적이고 미래지향적으로 발전하기를 바란다”고 밝혔다.

한편, 코로나-19 경제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한국판 뉴딜사업 중 차세대 지능형교통시스템(C-ITS)과 스마트 모빌리티 등 미래 신(新)산업 육성을 위한 연구개발 협력과 인적교류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.

 

홍형정 기자 renews@renews.co.kr

<저작권자 © 한국부동산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3
default_setImage2

최신기사
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